美현대車 130만대 엔진마력 잘못표기
    문병선 기자   |   09/10 08:51   |   조회 1056

현대자동차 미국 법인은 1990년대 초반에서 최근 팔린 2003년 모델까지 미국에서 판매한 다수 차량의 엔진 마력을 잘못 표기했다며 이에 대한 보상에 나설 것이라고 9일(현지시간) 밝혔다.

핀바 오닐 현대차 미 법인 최고경영자(CEO)는 콘퍼런스 콜을 통해 "이미 판매된 130만대 차량이 엔진마력을 실제보다 많거나 적게 표기됐다"며 "이중 40만대는 약 4% 가량 엔진마력이 많은 것으로 표기됐다"고 말했다.

대상 차종은 소나타 산타페 등이라고 현대차 미 법인은 알렸다. 현대차 미 법인은 이 차들의 보증 기한을 5년에서 10년으로 확대하는 등 보증을 강화할 것이라고 보상 방안을 설명했다.



인쇄용화면   뒤로

top

Copyright(c) MoneyToday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