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메일  포토앨범  지식iN  뉴스  금융  쇼핑
 로그인   고객센터
네이버네이버 뉴스
뉴스홈  |  속보  |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증권  |  IT  |  스포츠  |  연예  |  부동산  |  세계  |  칼럼  |  포토
  상세검색
 네이버 뉴스특집
 10대 뉴스 16대 대선
 K-리그 아시안게임
 신문사별 뉴스
 
  
 분석 기사
정치
고건 총리 인사청문회
현대상선 대북 송금
새정부 인선/북핵 문제
금강산관광/새정부 정책
대선 후 민주당/한나라
사회
주한미군 철수 논란
노동자 분신 파장 확산
대구 지하철 방화 참사
금융사고/로또 열풍
교육 뉴스/수능 속보
취업 속보/직장인 뉴스
사건사고/여성계 뉴스
경제
유가 상승 /재벌 개혁
부동산뉴스/경기 전망
행정수도/생활경제 뉴스
IT/정보통신
인터넷 마비/SKT 주가
음반협, 저작권 논란
'010' 통합 갈등/IT 뉴스
세계
美-이라크 전운 고조
복제인간/우주선 폭발
계속되는 테러/빈 라덴
포토
대구 지하철 참사 현장
포토연예/포토스포츠
반전 시위/이경실 파문
스포츠
김호곤 감독 막말 파문
A3 마쓰다 챔피언스컵
농구·배구 속보/박찬호
김병현/하승진 NBA노크
생활
스키 시즌/날씨 속보
황당뉴스/의학상식 뉴스
따뜻한 세상/유머 모음

분석기사전체보기 
  뉴스 토론
  
국제정세 토론장
(미국-이라크 전운)


연예 자유 토론장

IT 자유 토론장

남북관계 토론장

정치 & 대선 토론장

세상살이 토론장

토론장전체보기 
한국경제   한국경제 기사 전체 보기

자동차 옵션 패키지판매는 불법...공정委
[경제, 사회, 산업/기업] 2000년 10월 26일 (목) 06:41
자동차의 선택사양품목을 개별적으로 팔지 않고 패키지로만 판매하는 것이 위법이라는 공정거래위원회의 심사결과가 나왔다.

공정위는 25일 레저용자동차(RV)의 선택사양품목을 묶어 패키지로만 판매한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대우자동차판매 등 3개사에 대해 이같은 끼워팔기 행위를 중지하고 법위반사실을 신문에 공표하라고 명령했다.

현대자동차는 트라제XG를 판매하면서 소비자가 31만원짜리 조수석에어백을 사려면 전동식썬루프 등 4가지 사양을 추가로 선택할 수밖에 없도록 패키지를 구성,3백66만원의 추가부담을 줬다가 공정위에 적발됐다.

함께 적발된 기아자동차와 대우자동차판매도 패키지를 구성하는 품목은 개별적으로 팔지 않았다고 공정위는 밝혔다.

업계에서는 공정위의 명령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지만 생산성 하락과 비용증가가 불가피해 수익구조에 큰 구멍이 생길 것으로 우려하는 분위기다.

이 경우 소비자가격도 상당부분 인상이 불가피해 수요가 위축될 가능성이 클 것으로 보고 있다.

업계가 걱정하는 가장 큰 문제는 생산해야 하는 차량의 종류가 크게 늘어난다는 점이다.

트라제 XG의 경우 약 2백70개 옵션패키지를 적용하고 있지만 공정위의 조치를 그대로 이행할 경우 LPG 9인승만해도 이론적으로는 9천3백60여가지 차를 만들어야 한다고 것이다.

이는 완전한 주문생산 체제가 되어야만 가능하다.

또 패키지를 다양화해도 특수한 차들은 거의 팔리지 않을 것이란 점도 업계가우려하는 것이다.

이번에 문제가 된 고객은 기본형에 조수석 에어백을 장착해 줄 것을 강력히 요구,현대가 이를 받아들였지만 결국 계약을 하지 않았다.

이 패키지는 전체 판매의 0.2%에 불과했다고 현대는 주장하고 있다.

김용준 기자 junyk@hankyung.com

다음 한국경제 기사
현대차,일본 시장에 도전장
수도권 경매 아파트.단독 인기..시세보다 30-40% 싸
[9차동시분양 웃돈 얼마나] 한남동 하이페리온최고 2천만원
'수익보장' 상가.오피스텔 눈길..정기예금금리 이하일땐 분양금 반환
벤처 기술공유...新藥개발 도전 .. 대전 바이오 커뮤니티

한국경제 기사 전체 보기



Copyright © NHN Corp. All Rights Reserved.